서울특별시 경기도 강원도 인천광역시 부산광역시 대전광역시 대구광역시 울산광역시 광주광역시 충청남도 충청북도 경상남도 경상북도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특별자치도
내가가본맛집 (4962)
맛집칼럼 (6)
추천맛집 (4)
맛집뉴스 (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경상북도 예천군] 색다른 삼시세끼, 예천의 3대 맛!!

  |  내가가본맛집
2015-01-02 오후 2:23:39
작성자   식사메뉴닷컴 조회  1585   |   추천  0

경북 예천은 인근 문경이나 안동에 비해 관광객의 발길이 그리 잦은 곳은 아니다. 예천 하면 언뜻 떠오르는 관광지는 낙동강 지류가 휘돌아 나가는 회룡포. 하지만 이마저도 안동 하회마을에 가려 덜 알려져 있는 것도 사실이다. 그럼에도 예천에 한 번이라도 다녀간 이라면 인근 도시를 지나면서 예천을 그냥 지나쳐 가기가 서운하다. 왜일까? 바로 예천의 맛 때문이다. 당당히 예천의 3대 맛이라 불러도 좋을 맛깔스런 음식들이 여행자를 기다리고 있다. 첫째는 용궁면의 용궁순대와 그 단짝 오징어불고기, 둘째는 삼강주막의 막걸리, 마지막으로 예천한우다. 그냥 지나칠 수 없게 만드는 예천의 3대 맛을 소개한다.


삼강주막의 ‘주모 한상 주이소’ 세트 예천의 명물, 용궁순대와 오징어불고기[왼쪽/오른쪽]삼강주막의 ‘주모 한상 주이소’ 세트 / 예천의 명물, 용궁순대와 오징어불고기



점심 : 막창의 진수 용궁순대와 불맛 살린 오징어불고기

요즘에야 서민음식이 됐지만 본래 순대는 서민음식이 아니었다. 순대를 만들려면 돼지의 창자와 피가 필요했던 탓에 순대는 돼지 한 마리를 잡아야 먹을 수 있는 음식이었다. 요즘은 돼지 창자나 피도 흔할뿐더러 공장에서 대량으로 만드는 일명 ‘공장순대’가 판을 치고 있어서 순대를 먹으러 어디 멀리까지 간다는 것 자체가 우스꽝스럽게 여겨질 수도 있다. 하지만 순대 한 접시 제대로 먹어보기 위해 먼길 마다않고 떠나고 싶을 때가 있는데 바로 예천의 용궁순대가 당길 때다. 
도톰하게 썬 순대를 한입 맛보는 순간, 그 누구라도 눈을 동그랗고 뜨고 감탄사를 토해낼 만큼 용궁순대는 풍부하고 깊은 맛을 낸다. 천안의 병천순대나 용인의 백암순대와 함께 3대 순대로도 불리는 예천 용궁순대는 예천군 용궁면에서 만들어졌다고 해서 용궁순대가 됐다. 
여느 순대들과 비교해 용궁순대가 특별한 것은 두툼한 돼지 막창으로 만든다는 점이다. 돼지의 소창이나 대창을 사용하는 일반적인 순대와 달리 막창으로 순대피를 만드는 용궁순대는 그 식감이 더 풍부하고 깊다. 구워 먹을 때는 쫄깃하던 막창이 순대피로 다시 태어나면서 한결 부드러워진다. 적당히 쫀득한 맛도 살아난다. 굽지 않고 쪄내기 때문이다. 
다소 질긴 소창이나 대창과는 달리 두툼하면서도 부드러운 막창 안에 당면과 찹쌀, 갖은 야채를 넣어 만든 용궁순대는 그 식감이 남다르다. 순대가 품고 있는 육즙도 더 촉촉하다. 막창순대가 아닌 일반 순대를 넣은 순대국밥은 추운 날씨에 속을 따뜻하게 데워준다. 사골을 푹 고아 만든 육수가 구수하고 담백하다. 용궁순대는 전국에 체인점이 있는 병천순대나 백암순대와는 달리 체인점이 따로 없어 꼭 경북 예천에 가야만 맛볼 수 있다.

    1978397_image2_1.jpg

예천 용궁면에서 맛보는 막창순대와 오징어불고기 한상석쇠에 얹어 연탄불에 구워내는 오징어불고기 소창순대가 들어가는 순대국밥도 별미다.[왼쪽/오른쪽]석쇠에 얹어 연탄불에 구워내는 오징어불고기 / 소창순대가 들어가는 순대국밥도 별미다.


용궁면에서 순대를 파는 식당에는 용궁순대와 함께 명물이 하나 더 있다. 바로 오징어불고기다. 예천의 오징어불고기는 평범한 듯 색다르다. 일단 오징어를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고추장 양념을 한 후 살짝 볶는다. 여기서 끝이라면 여느 오징어볶음과 다를 바 없겠지만 예천 오징어불고기가 특별한 것은 바로 불맛이다. 초벌구이한 오징어를 석쇠에 옮겨 연탄불에 다시 한 번 익힌다. 덕분에 불맛이 제대로 살아 있다. 매콤달콤하면서도 약간 탄 듯한 맛이 식욕을 자극한다. 소주 안주로도 그만이다. 한 접시 먹고 나서 그냥 가기 아쉬워 꼭 포장을 부탁하게 된다. 
예천의 오징어불고기는 오징어의 쫄깃한 식감에 매콤한 양념과 불맛이 어우러져 용궁순대와 제대로 단짝이다. 용궁순대를 먹다가 느끼해지는 입안을 적절한 타이밍에 화끈하게 해준다. 순대 한입, 오징어불고기 한입 번갈아 먹다 보면 술이 술술 들어가고, 배부른 줄 모르고 접시를 뚝딱 비우게 된다. 남은 오징어불고기 양념에 밥을 비벼먹으면 마무리. 
예천에서 단짝으로 인정받은 용궁순대와 오징어불고기는 순대를 파는 식당 어디에서나 맛볼 수 있다. 용궁면 용궁시장 주변에 순댓집들이 즐비하다. 용궁순대와 오징어불고기는 각각 한 접시에 8,000원이다.


옛 모습을 그대로 살린 삼강주막 보부상들의 숙소로 사용되기도 했던 삼강주막 용궁양조장의 용궁막걸리[왼쪽/가운데/오른쪽]옛 모습을 그대로 살린 삼강주막 / 보부상들의 숙소로 사용되기도 했던 삼강주막 / 용궁양조장의 용궁막걸리삼강주막의 막걸리 한상 세트 삼강주막의 메뉴[왼쪽/오른쪽]삼강주막의 막걸리 한상 세트 / 삼강주막의 메뉴



어른들의 간식시간 : 삼강주막에서 막걸리 한 사발

1900년경에 생겼다는 삼강주막. 낙동강과 내성천, 금천이 만나는 곳에 있는 주막이라 하여 삼강주막이다. 삼강나루를 거쳐 가는 보부상들의 안식처가 되었던 삼강주막은 몇십 년 전까지 막걸리와 요깃거리를 내며 장사꾼들의 휴식처이자 하루 묵어가는 숙박시설도 겸했단다. 주막 마루에 걸터앉아 “주모 술 한 상 내오소~” 하면 금방이라도 소박한 막걸리 한 상이 차려질 것만 같다. 
직접 경험해보지 않았더라도 주막과 주모라는 이미지는 아련한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여행길에 맛보는 막걸리 한 사발의 운치를 아는 사람에게는 절대로 그냥 지나칠 수 없는 곳이다. 이곳이 민속촌처럼 그저 겉모습만 복원해놓은 관광지였다면 여행자들에게 외면당했을지도 모른다. 삼강주막은 지금도 막걸리 한잔 거나하게 마시거나 쉬어갈 수 있는 곳으로 사랑받고 있다. 
삼강주막 바로 옆으로 소박한 안주에 막걸리 한 주전자 마시고 갈 수 있는 현대식 주막이 있다. 수익보다는 주막의 역사와 문화를 보존하자는 뜻에서 마을 주민들이 공동으로 운영한다. 대표 메뉴는 ‘주모 한상 주이소’다. 이 주안상에는 두부 한 모, 도토리묵 한 접시, 배추전과 막걸리 한 주전자가 올라간다. 삼강주막의 세트 메뉴다. 가격은 1만 4,000원. 서너 명이 재미삼아 막걸리 한잔하며 출출한 속을 달래기에 모자람 없는 양이다. 
삼강주막이 있는 삼강마을에서는 주막이나 한옥 등에서 민박이 가능하다. 여느 농촌체험마을에서처럼 각종 농산물 체험을 할 수도 있다.


예천한우 꽃등심예천한우 꽃등심살짝 익혀 먹어야 제맛인 예천한우 합리적인 가격의 예천축협한우프라자[왼쪽/오른쪽]살짝 익혀 먹어야 제맛인 예천한우 / 합리적인 가격의 예천축협한우프라자다양한 부위를 골라 먹을 수 있는 예천축협한우프라자 예천축협한우프라자의 부위별 한우 가격표[왼쪽/오른쪽]다양한 부위를 골라 먹을 수 있는 예천축협한우프라자 / 예천축협한우프라자의 부위별 한우 가격표



저녁 : 예천한우로 거나한 마무리

예천에는 예천한우가 있다. 그 질과 맛이 횡성한우, 영월한우, 평창한우, 장흥한우 등에 뒤지지 않는다. 믿을 만한 곳에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예천한우를 맛보고 싶다면 예천축협한우프라자로 가면 된다. 생산자와 소비자 간 직거래 장터로 무엇보다 믿고 먹을 수 있다는 점이 든든하다. 원하는 부위를 직접 골라 구워 먹는 방식이라 다양한 부위를 조금씩 먹어볼 수 있고, 그중 맛있는 부위나 좋아하는 부위를 도시의 식당보다 저렴한 가격에 양껏 먹기 좋다. 
맛깔스런 점심과 분위기 있는 간식, 거나한 저녁까지 먹고 나면 문득 세상 부러울 것이 없다. 예천으로 떠나는 당일 먹자여행, 삼시세끼가 풍성하다.



여행정보


용궁순대
주소 : 경북 예천군 용궁면 용궁로 158
문의 : 054-655-4554, korean.visitkorea.or.kr 

삼강주막
주소 : 경북 예천군 풍양면 삼강리길 27
문의 : 054-655-3132

예천축협한우프라자
주소 : 경북 예천군 예천읍 충효로 257
문의 : 054-652-9289



1.주변 여행지

회룡포 : 예천군 용궁면 회룡포길 362 / 054-653-6696 / korean.visitkorea.or.kr
예천곤충생태체험관 : 예천군 상리면 은풍로 1045 / 054-652-5876 / korean.visitkorea.or.kr
예천진호국제양궁장 : 예천군 예천읍 양궁장길 38 / 054-650-6411 / korean.visitkorea.or.kr
예천온천 : 예천군 감천면 온천길 27 / 054-650-6588 / korean.visitkorea.or.kr


2.숙소

금당실마을 : 예천군 용문면 상금곡리 437 / 054-654-2222 / korean.visitkorea.or.kr
회룡포여울마을 : 예천군 용문면 용개로 357 / 054-655-7120 / korean.visitkorea.or.kr
학가산자연휴양림 : 예천군 보문면 휴양림길 210 / 054-652-0114 / korean.visitkorea.or.kr



글, 사진 : 이송이(여행작가)

비밀번호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7 6 6 4 4 7 7 8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삭제 수정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