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특별시 경기도 강원도 인천광역시 부산광역시 대전광역시 대구광역시 울산광역시 광주광역시 충청남도 충청북도 경상남도 경상북도 전라남도 전라북도 제주특별자치도
내가가본맛집 (4722)
맛집칼럼 (5)
추천맛집 (12)
맛집뉴스 (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경기도 화성시] 겨울 별미 맛보고, 전곡항 설경도 감상하고 화성 사강시장을 찾아서

  |  내가가본맛집
2015-01-02 오후 2:26:59
작성자   식사메뉴닷컴 조회  954   |   추천  0


겨울 별미 맛보고, 전곡항 설경도 감상하고

화성 사강시장을 찾아서


함박눈이 내리는 날이거나 그 다음날쯤 바닷가로 맛집 탐방을 겸한 드라이브를 하고 싶다면 자동차에 제설장비를 싣고 경기도 화성시로 떠나보자. 화성시의 명소인 전곡항, 제부도, 궁평항, 화옹방조제 등으로 갈 때 자연스럽게 거쳐야 하는 곳이 사강시장이다. 305번 지방도 뒤편, 송산버스터미널 부근에 형성된 사강시장은 2일과 7일에 닷새장이 서는 전통시장이고, 305번 지방도 대로변에 펼쳐진 사강시장은 횟집과 해산물 좌판이 늘어선 어시장이다. 굴밥 등 별미도 맛보고 수산물 쇼핑도 겸할 수 있는 곳이 사강시장이다.

1978900_image2_1.jpg

조개탕을 곁들인 사강시장의 굴밥

사강시장에 가면 프랑스 소설가가 떠올라

사강시장으로 들어가면서 프랑수아즈 사강(1935∼2004)이라는 작가가 떠올랐다. 프랑스의 소설가 말이다. 단지 이름이 같다는 이유만으로. 19세에 장편소설 《슬픔이여 안녕》을 발표해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사강은 “유럽 문단의 매혹적인 작은 악마”, “지나칠 정도로 재능을 타고난 소녀”라는 평을 들었다. 한국인에게 알려진 소설집으로《어떤 미소》, 《한 달 후, 일 년 후》, 《마음의 파수꾼》, 《고통과 환희의 순간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등이 있다. 특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남녀 간 데이트 신청의 은유적 표현으로 지금도 사랑받는 문장이다.
연애소설을 잘 썼던 프랑스 작가의 삶을 떠올리면서 대로변 사강시장의 한 식당으로 들어가 겨울철 최고 인기 메뉴가 무엇인지 묻고 그것을 주문한다. 정답은 활어회가 아니라 굴밥이다. 서산 간월도나 통영에서도 그렇지만 경기도 화성에서도 겨울철 대표 먹거리는 역시 굴밥이다. 사강시장에 자리한 16개 횟집 중 하나인 중앙회센터의 주인아주머니는 “우리 동네 식당들 굴밥에 들어가는 굴은 주로 영흥도 주변 갯벌에서 캔 것을 쓴다”고 말한다.


해산물 좌판해산물 좌판입맛 다시게 만드는 꼴뚜기 횟집과 해산물 판매점이 모인 대로변 사강시장[왼쪽/오른쪽]입맛 다시게 만드는 꼴뚜기 / 횟집과 해산물 판매점이 모인 대로변 사강시장



비밀번호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2 2 2 9 9 2 3 4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삭제 수정 목록